안성소방서, ‘소화기 1대는 소방차 1대’...공장 화재 소화기로 자체 진화

오혜인 기자 | 기사입력 2024/02/05 [19:52]

안성소방서, ‘소화기 1대는 소방차 1대’...공장 화재 소화기로 자체 진화

오혜인 기자 | 입력 : 2024/02/05 [19:52]

▲ 공조기 화재

 

[뉴스체인지=오혜인 기자] 안성소방서(서장 배영환)는 지난 4일 오후 1시경 대덕면 죽리에 위치한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소화기로 자체 진화해 큰 피해를 막았다고 5일 밝혔다.

 

당시 신고자는 기계실에 있는 공조기에서 불꽃과 연기가 나오고 있는 것을 확인해 즉시 119에 신고하고, 직원들과 소화기를 이용해 자체 진화를 시도했다.

 

현장에 출동대가 도착했을 당시, 공장 관계자는 소화기 2대를 이용해 자체 진화한 상태였다. 신속한 초기 대응으로 인명피해는 물론 큰 재산 피해 없이 화재는 초기 진화됐다.

 

배영환 서장은 화재 초기 신속한 대처로 화재가 확대 되는 것을 막을 수 있었다평상시 소화기의 위치와 사용법을 숙지해 화재 예방에 힘써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안성소방서 2024/02/06 [08:11] 수정 | 삭제
  •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