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제5회 대한민국 조명대상 지방자치단체부문 ‘대상’ 수상

전력 방식 직류 48V로 시공, 감전사고 예방

인은정 기자 | 기사입력 2021/02/22 [23:01]

광명시, 제5회 대한민국 조명대상 지방자치단체부문 ‘대상’ 수상

전력 방식 직류 48V로 시공, 감전사고 예방

인은정 기자 | 입력 : 2021/02/22 [23:01]

 

광명시, 제5회 대한민국 조명대상 지방자치단체부문 ‘대상’ 수상 기념사진


[광명=인은정 기자] 광명시는 한국조명신문이 주최하고 대한민국 조명대상 운영위원회가 주관한 2021년 제5회 대한민국 조명대상에서 ‘지방자치단체부문 대상’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대한민국 조명대상은 대한민국 조명의 날을 기념하고 조명문화 발전에 기여한 전국 조명관련 기업 및 지방자치단체와 조명인을 발굴하고 공로를 널리 알리고자 2014년부터 시상되고 있다.

‘대한민국 조명의 날’은 1887년 3월 6일 경복궁 내 건청궁에서 최초로 백열전구가 점등되면서 우리나라 조명 역사가 시작된 것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됐다.

광명시는 안양천 산책길에 야간경관을 조성해 조명 환경을 개선하고 시민의 생활환경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상을 수상했다.

광명시는 코로나19로 시민들의 여가생활이 줄어들고 비대면, 자가격리 등으로 인해 시민들의 피로가 누적됨에 따라 휴식공간과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안양천 3.6km 구간 산책로에 경관조명을 설치했다.

특히 시민의 안전을 생각해 감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전력 방식을 직류 48V로 시공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안양·목감천 시민공원화 사업의 일환으로 경관조명을 설치했는데, 대상까지 수상해 기쁘다 안양천이 시민을 위한 최고의 휴식공간이 될 수 있도록 환경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