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연말까지 체납액 징수에 ‘총력’

체납액 일제정리기간 운영에 따른 지방세외수입 징수보고회 진행

뉴스체인지 | 기사입력 2019/11/13 [17:19]

안성시, 연말까지 체납액 징수에 ‘총력’

체납액 일제정리기간 운영에 따른 지방세외수입 징수보고회 진행

뉴스체인지 | 입력 : 2019/11/13 [17:19]

 

▲ 지방세외수입 징수보고회     © 뉴스체인지

 

(안성=인은정 기자)   안성시는 지난 12일 안성시장 권한대행 최문환 부시장 주재로 2019년 하반기 세외수입 체납액 일제정리기간(2019.9.1.~ 10.31) 운영에 따른 지방세외수입 징수보고회를 진행했다.

이날 보고회는 20191031일 기준 5천만원 이상의 주요체납부서 5개과 부서장이 한자리에 모여, 2019년 현년도 세외수입 체납액정리 전반에 대한 분석과 각 부서별 문제점에 대한 해결방안 모색 및 현년도 체납액에 대한 효율적인 세외수입 징수율 제고 방안 등을 논의했다.

안성시는 지난 2016년 세외수입징수팀 신설 이후 지난년도 징수율은 해마다 증가하고 있으며, 201910월말기준 정리액 519300만원, 정리율 30.9%로 전년 동기 대비 12.1% 상승해 높은 징수 실적을 거두고 있다.

또한, 안성시는 연말까지 체납고지서 및 안내문 발송, 부동산·차량및 금융재산 압류·추심, 직장인 대상으로 급여압류 등을 추진할 예정이며, 자동차관련 과태료 체납차량 번호판영치를 수시로 운영하여 체납액 징수에 총력을 다 할 방침이다.

최문환 안성시장 권한대행 부시장은 각 부서의 부과자료는 체납의 기초가 되는 만큼 기본적인 이행절차 및 대장자료 관리에 철저를 기할 것을 요구했다.

이어, 최 권한대행은 세외수입징수팀으로 이월된 체납액이 원활하게 체납처분이 될 수 있도록 각 부서장에게 각별한 관심과 노력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