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 다자 외교무대 첫 일정 한-호주 정상회담

알바니스 총리와 첫 인사를 하고, 양국 관계 발전 방안 논의

한동환 기자 | 기사입력 2022/06/29 [08:35]

윤석열 대통령, 다자 외교무대 첫 일정 한-호주 정상회담

알바니스 총리와 첫 인사를 하고, 양국 관계 발전 방안 논의

한동환 기자 | 입력 : 2022/06/29 [08:35]

 

한-호주 정상회담 (사진=대통령실)


[뉴스체인지=한동환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부인 김건희 여사와 함께 스페인 마드리드에 도착했다.

윤 대통령은 김 여사와 함께 스페인 도착에 앞서 대통령 전용기에 동승한 수행기자단과 인사하고, 소감도 전했다.

3박 5일 간 펼쳐지는 다자 외교무대의 첫 일정은 앤서니 알바니스 호주 총리와의 정상회담이다.

당초 이날 예정됐던 핀란드와의 정상회담은 일정문제로 취소됐다.

윤 대통령은 최근 취임한 알바니스 총리와 첫 인사를 하고, 양국 관계 발전 방안을 논의한다.

미국에 이어 두번째로 한국전쟁에 참전한 전통 우방국, 호주와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평화와 번영을 위한 논의도 진행한다.

북한문제와 함께 중국 관계 설정에 대해서도 논의할 예정이다.

저녁에는 펠리페 6세 스페인 국왕 부부가 주최하는 환영 갈라 만찬에 참석한다.

나토 정상회의 첫 행사로, 부인 김건희 여사도 동행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