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새로운 경기도사 편찬 추진..TF팀 설치

도사편찬 위한 제도적 근거와 틀 마련

뉴스체인지 | 기사입력 2019/10/30 [23:27]

경기도, 새로운 경기도사 편찬 추진..TF팀 설치

도사편찬 위한 제도적 근거와 틀 마련

뉴스체인지 | 입력 : 2019/10/30 [23:27]

 

▲ 장영근 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30일 경기도청에서 브리핑을 하고 있다.     © 뉴스체인지

 

(경기=인은정 기자)   경기도가 한반도 중심부로서의 정체성 확립과 1,360만 경기도민을 아우르는 공동체 의식을 불러일으키고자 경기도사 편찬을 재추진한다.

 

이는 지난 2009년 이후 10년만으로, 당시 경기도사 편찬위원회 해체로 인해 저조해진 경기도관련 연구 활동 상황을 개선하고, 경기도민의 동질성과 정체성, 지역에 대한 자긍심을 고취시키는 계기로 만들기 위함이다.

 

장영근 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30일 경기도청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 같은 내용의 새로운 경기도사 편찬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장 국장은 천년의 역사를 품은 경기도는 현재 모든 면에서 대한민국의 중심이 되고 있으며, 경기도 인구도 어느덧 1,360만을 넘어섰다경기도의 역사, 위상 그리고 변화된 환경 속에서 경기도 문화가 담고 있는 가치를 발굴하고 보존하고, 도민 전체를 아우를 수 있는 공동체 의식도 필요해지고 있다며 경기도사 편찬 추진이유를 설명했다.

 

장 국장은 이어 경기도에 대한 기록과 연구는 필요에 따라 사라지고 생기는 것이 아니라 안정적이고 지속적으로 진행돼야 한다이를 위해 경기도는 도사편찬에 앞서 법적 근거와 제도적 틀부터 우선 마련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도는 먼저 11월부터 경기도사 편찬기획단 설치 TF을 구성, 운영해 나가기로 했다. TF팀은 내년 초까지 관련 조례와 시행규칙을 제정하고, 도사편찬을 위한 상설전담 조직 구성안을 마련하는 등의 역할을 맡게 된다.

 

2020년 상반기 구성되는 편찬기획단은 도사편찬뿐만 아니라 희귀소멸 자료수집 및 DB구축관리 주요 도정자료 수집 및 도정일지제작 도내 31개 시·군 역량강화를 위한 실무교육 및 학술대회 개최 시군 발간도서의 교정 및 정보오류 정정 등 다양한 역할을 통해 경기도 역사자료의 신뢰성과 정밀도를 높여나가는 작업을 수행한다.

 

20명 이내의 각 분야 전문가가 참여하는 경기도사편찬위원회도 구성해 운영한다. 위원회는 경기도사 편찬을 위한 자료수집 체계 및 방법 제시, 내용과 범위 결정, 수집 자료의 심사 및 검토 등을 통해 경기도사의 방향성을 제시하는 역할을 맡는다.

 

보다 깊이 있고 폭넓은 범주의 새로운 경기도사 편찬을 위해 젊게’, ‘함께’, ‘쓰임 있게3가지 주제의 ‘3대 추진방향도 수립했다.

 

도는 우선 자료 수집 발간보다는 젊은 세대의 관점을 적극 반영함으로써 경기도사를 젊게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31개 시·군과의 적극 소통을 통해 도민 의견을 수렴하는 도민과 함께만들고, 새롭게 편찬하는 경기도사가 서고용이 아닌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방안을 마련, ‘활용도와 신뢰성을 높인다는 구상이다.

 

장 국장은 새로운 경기도사는 도민의 자긍심을 높이고 동질성 회복과 더불어 정체성을 뚜렷하게 할 것이며, 경기도사가 담아내는 다양성과 역동성은 경기도의 미래를 여는 에너지가 될 것이라며 경기도가 새로운 문화의 발원지이자 다양한 문화를 담아내는 구심체로서 계속 발전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 1953경기도지편찬위원회를 구성해 편찬에 착수, 지난 1955년 전국 최초로 경기도지()’를 간행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