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도시공사, (사)한국 혈액암 협회에 헌혈증서 기부

코로나19 위기로 비상 혈액 보유량이 급감한 의료계와 환우들에 힘 보태

뉴스체인지 | 기사입력 2020/05/20 [17:08]

화성도시공사, (사)한국 혈액암 협회에 헌혈증서 기부

코로나19 위기로 비상 혈액 보유량이 급감한 의료계와 환우들에 힘 보태

뉴스체인지 | 입력 : 2020/05/20 [17:08]

 

▲ 헌혈증서 전달 기념사진  © 뉴스체인지

 

[화성=인은정 기자]  화성도시공사가 코로나19 위기로 비상 혈액 보유량이 급감한 의료계와 환우들에 힘을 보탰다.

 

공사는 20일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한국 혈액 암협회에서 혈액암 환우의 완치 기원을 위한 사랑의 헌혈증 기부식을 진행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화성도시공사와 사단법인 한국 혈액암 협회 관계자 5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헌혈증 기부식은 지난 327, 312차례에 걸쳐 진행한 사랑의 헌혈 릴레이 참여자의 자발적인 헌혈증 모금에 따라 한국 혈액암 협회에 기증하게 된다.

 

공사 임직원들은 매년 헌혈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으며, 기증된 헌혈증은 사단법인 한국 혈액암 협회를 통해 지원이 필요로 한 환우에 전달돼 수술 시 수혈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유효열 화성도시공사 사장은 이번 헌혈증 나눔을 통해 혈액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우들이 병을 극복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며, 향후에도 CSR 활동을 다차원적으로 기획하여 도움이 필요한 곳이면 어디에든지 힘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화성도시공사는 관내 주민들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오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