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9월 기준 체납액 178억원’ 정리

금년도 체납세 징수목표액인 216억 원 대비 83%에 가까운 수치

뉴스체인지 | 기사입력 2019/10/29 [17:06]

안양시, ‘9월 기준 체납액 178억원’ 정리

금년도 체납세 징수목표액인 216억 원 대비 83%에 가까운 수치

뉴스체인지 | 입력 : 2019/10/29 [17:06]

 

▲ 징수보고회     © 뉴스체인지

 

(안양=인은정 기자)   안양시가 9월 기준, 지방세와 세외수입에 대한 체납액으로 178억 원을 정리한 것으로 나타났다.

 

금년도 체납세 징수목표액인 216억 원 대비 83%에 가까운 수치다.

 

시는 29일 세무담당공무원 76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한 징수대책보고회 및 체납연찬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체납자를 대상으로 자진납부를 꾸준히 독려하는 가운데 고액 고질적 체납자에 대해 가택수색을 통한 동산압류를 실시하고, 위장이혼, 명의대여, 은닉재산 등을 철저히 추적한데 따른 결과다.

 

징수대책보고회를 주재한 이진수 안양시부시장은지방세는 시 재정에 매우 중요한 재원인 만큼, 납부방식의 지속적인 향상으로 징수율을 높이고, 고질적 납세기피자에 대한 강력한 징수활동으로 성실 납세자가 우대 받는 조세문화를 만들어나가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또 윤재진 마인드힐링상담센터 심리교수 초빙, 고질체납자에 대한 심리분석 및 감정조절을 습득하는 강연이 진행됐다.

 

이어서는 서울시 38기동팀 최영현 조사관으로부터 체납세 징수사례를 공유하는 시간도 가졌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