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접수 시작 한 달여 만에 1100만명 넘게 신청

13일 0시 기준 신청률 90% 기록…16일부터 미신청자 모두 신청가능

뉴스체인지 | 기사입력 2020/05/13 [21:59]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접수 시작 한 달여 만에 1100만명 넘게 신청

13일 0시 기준 신청률 90% 기록…16일부터 미신청자 모두 신청가능

뉴스체인지 | 입력 : 2020/05/13 [21:59]

 

경기도청


[경기=인은정 기자] 도민 누구에게나 1인당 10만원씩을 지급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률이 접수시작 한 달여 만에 90%를 넘어섰다.

아직 신청하지 못한 도민은 가구 수와 출생년도 상관없이 7월 31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13일 경기도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인원은 1,194만4,727명으로 신청률 90%를 기록했다.

시군 재난기본소득을 포함하면 지급금액은 1조8,682억원에 달한다.

경기도는 지난 달 9일 신용카드와 체크카드 등 온라인 신청을, 4월 20일부터 선불카드 오프라인 신청을 시작했다.

온라인 신청 시작 한 달 4일 만에 1천100만명이 넘는 사람이 신청한 것으로 상당히 빠른 속도라고 도는 설명했다.

시군별로는 화성시가 94%, 안성시가 93.8%로 신청률이 높았고 가평이 81.2%, 연천이 82.2%로 낮은 신청률을 보였다.

도는 현재 31개 시군 전역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와 농협 및 지역농축협 지점에서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선불카드 신청 접수를 받고 있다.

오는 15일까지는 혼잡 방지를 위해 가구 수와 방문신청자의 출생년도에 따라 신청 시기를 구분했지만, 주말인 16일부터 신청이 최종 마감되는 7월 31일까지는 가구 수나 출생년도 관계없이 선불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17일까지는 직장인을 위해 주중에는 행정복지센터는 오후 8시까지, 주말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청을 받으며 농협 지점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신청 가능하다.

18일 이후는 행정복지센터와 농협지점 모두 평일 정규 근무시간에만 신청할 수 있다.

신청 시 신분증을 갖고 가야하며 별도의 위임장 없이 가족구성원 중 한 명이 나머지 구성원의 위임을 받아 대리 수령 가능하다.

카드 신청일로부터 5일 이내 사용승인 문자를 받으면 카드를 사용할 수 있다.

사용기한은 8월 31일까지로 미사용 금액은 자동 회수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